처음으로  l  로그인  l  회원가입  l  아이디/비밀번호찾기  l  최종편집일: 2020.9.3 17:01 (수)
 http://www.fmnara.com/news/26845
발행일: 2018/02/12 22:27  .
지관근 의원, 출판기념회
성황리에 마쳐

 

오는 6월 치러지는 지방선거에 유일하게 시장출마를 공식 선언한 지관근 의원의 출판기념회에 마치 출정식을 보는 듯 1,500여명 이상의 많은 시민이 몰려 성황리에 마쳤다.  

 

10일 성남종합스포츠센터 다목적 체육관에서 치러진 이날 출판기념회에 경기도지사 선거를 준비 중인 양기대 광명시장을 비롯, 이상락 전 국회의원, 장명섭 더불어민주당 중원지역위원장, 염동준 성남시새마을협의회장, 조광주 도의원, 박호근, 어지영 시의원, 김경수 성남상공회의소 수석부회장 등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참석해 지관근 의원을 축하해 평소 지의원의 폭넓은 인맥을 확인하는 자리가 되었다.

 

특히, 이재명 시장과 경기도지사 자리를 놓고 당내에서 경쟁하고 있는 전해철 전 도당위원장은 축전을 통해 출판기념회를 축하하고, 16년간의 의정활동을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봉사했던 점을 들어 시민의 행복과 발전을 위해 항상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.

 

아울러, 추미애 당대표, 박원순 서울시장, 이석현, 김진표, 이원욱 국회의원 등 다수의 현역 국회의원이 영상축사를 통해 늘 약자의 편에서 살아 온 지관근 의원의 삶에 대해 존경을 표하며, 그의 능력과 진정성으로 더 나은 우리사회의 미래를 만들어 줄 것이라 기대감을 표시했다. 

 

뿐만 아니라, 수정, 중원, 분당 노인회지회장이 모두 참석해 노인복지 증진을 위해 오랜 시간동안 활동해 온 지의원의 폭넓은 인맥을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다.

 

지관근 의원은 이날 인사말을 87년 처음 성남에서 노점상으로 빈민운동에 뛰어들어, 복지활동을 하다가 16년간 시의원으로서 활동을 마무리하는 시점에 남은 건 사람 뿐이라며, 지난 30년간 함께해준 지역주민들에게 감사하다며, 머리 숙여 인사했다.

 

또, 성남이라는 도시는 서울에서 터전을 잃고 쫓겨 온 사람들이 맨손으로 일군 광주대단지로부터 출발한 수정, 중원 그리고, 천당아래 분당이라는 신도시, 대한민국의 미래가 제일 먼저 열린다는 판교, 위례 등 모두 이주민이라는 공통점을 지녔기 때문에 성남은 이주민의 도시로 규정하면서 최근 재개발, 재건축, 높은 주거비용 등의 이유로 또 다시 시민들이 성남을 떠나 도시생태계가 파괴되었다며, 살아있는 성남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.

 

 



banner_onair.jpg
성남FM프로그램편성표
해피로그
뉴스속보

에너지절약 실천 매뉴얼

건강관리협회_강남
산업진흥재단
에너지관리공단 경기지역본부.facebook
분당 세무서
카페챠오바
감성인터내셔널코페아커피
성남시청
경기도청
페이스북배너
트위터
캘리작가진성영
 
  l   회사소개   l   이사장인사말   l   조직도   l   연혁   l   후원안내   l   광고안내   l   제휴안내   l   교육안내   l   찾아오시는길   l   기사제보   l   개인정보보호정책   l